More About Toyama's Awards

도야마시는 친환경적 지속 가능한 도시로서
국내외에서 다양한 상을 받았습니다.

2008
정부로부터 ‘환경모델도시’로 선정
2011
정부로부터 ‘환경미래도시’로 선정
2012
OECD(경제협력개발기구)에 의한 ‘콤팩트시티 정책보고서’에 도야마시가 5개의
선진도시 중 하나로 뽑혔으며 이어 멜버른, 밴쿠버, 파리, 포틀랜드가 소개되어
있습니다.
2014
국제연맹의 SEforALL(모두를 위한 지속가능한 에너지) 에너지 효율 개선도시로 바르샤바,마닐라,이스칸달지역,리오데자네이로 등과 함께 일본국내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도시입니다.

SEforALL라면 국제연맹의 최우선과제인 프로젝트로 2030년까지 하기 3가지 목표를 달성하는 것입니다.
  1. 보편적인 에너지에 악세스달성.
  2. 세계전체적으로 에너지 효율개선속도를 배로 제고.
  3. 세계전체적으로 재생가능 에너지의 비중을 배로 확대.

왼쪽부터 모리시장, SE4ALL 칸데윰켈라 특별대표, 호리에 지구환경문제 담당대사 (SE4ALL 조인식, 뉴욕)
2014
현대 도시가 안고 있는 쇼크나 스트레스에 대한 저항력과 회복력이 높이 평가되어 록펠러재단이 추진하는 “100RC(리질리언트・시티-도시회복)” 프로그램 도시 중에 하나로 일본에서 유일하게 도야마시가 선정됐습니다.

사진 오른쪽부터 노인정책 참여보좌관 이나다 박사, 로딘 록펠러재단회장, 베르코비츠 100RC회장(회복도시 정상회의, 싱가폴)
2014
OECD일본가입 50주년 기념의 해에 ‘고령화사회에 있어서의 리질리언트 도시’를 테마로, OECD 국제라운드 테이블의 장으로 도야마시가 선정되어 각국의 시장과 전문가가 모인 가운데 회의가 개최됐습니다.
2016
일본에서 G7서밋 개최, 도야마시가 ‘G7환경대신회합’ 개최 도시로 선정되여 회합을 진행하였습니다.또 이것에 맞춰서 G7각국을 대표하는 부장들이 모여서 (도시의 역할)에 대하여 논의하는 회의(패럴렐 세션)을 이번에 처음으로 도야마시에서 개최되엿습니다.
2016
후진국 도시에 도시건설의 지견을 공유하는 세계은행도시 파드너십프로그램의 한도시로 요꼬하마시,코베시,키타큐슈시와 함께 선정되였습니다.